2005 S/S NewYork

Designer
close
리차드 채 러브
전체 컬렉션 보기
    2005 S/S NewYork 레디 투 웨어 Richard Chai Love
    100

    2005 S/S NewYork리차드 채 러브 (Richard Chai Love)

    마크 제이콥스의 수석 디자이너, TSE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차곡차곡 커리어를 쌓아올렸던 한국인 리차드 채. 그가 이번 뉴욕 컬렉션을 통해 시그니처 컬렉션 런칭을 세상에 알렸다. 정교하게 테일러링 된 여성스러운 실루엣의 펜슬 스커트, 날씬한 팬츠, 벨티드 재킷, 아주 가벼운 니트 등. 그는 모든 아이템들을 미니멀하고 지나치게 귀엽지 않은 방식으로 풀어나갔다. 하이 커프스의 팬츠, 여성스럽고 부드럽게 보이는 파고다 슬리브, 글래머러스하기 보다는 고급스럽게 테일러링된 뷔스티에 라인의 톱과 드레스들, 섬세한 튤립 실루엣의 스커트들은 그의 시그니처 아이템들. 많은 패션 평론가들로부터 ‘컬러와 테일러링, 소재 선택이 뛰어나다’라는 찬사 세례를 받은 그는 패션의 대양을 향한 첫 항해에서 힘찬 순항의 돛을 높이 세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