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 S/S Paris

Designer
close
쟝 폴 고티에
전체 컬렉션 보기
    2005 S/S Paris 레디 투 웨어 Jean Paul Gaultier
    100

    2005 S/S Paris쟝 폴 고티에 (Jean Paul Gaultier)

    새로 마련한 작업실에서 열린 컬렉션은 고티에의 트레이드 마크인 익살과 신선함 모두가 표현됐다. 고티에는 스타일링의 마술사답게 길게 퍼지는 티어드 레이스 스커트 위에 통이 좁은 스커트를 겹쳐 입히는 기지를 발휘했고, 자신만의 독창적인 핏 앤 플레어 실루엣으로 플라멩코 효과를 활용했다. 이렇듯 컬렉션이 다른 시즌보다 특별히 로맨틱한 집시 타입에 스포트라이트를 받긴 했어도, 눈에 띌 정도로 멋스럽게 웨어러블해진 의상들 역시 이번 쇼를 빛냈다. 앞쪽에 러플이 달린 재킷과 스포티한 절개가 가미된 날씬한 스커트는 다가올 시즌 고티에 팬들의 옷장에 꼭 한 자리를 차지하게 될 게 분명하다. 한편, 불꽃 모양의 지그재그 무늬를 만들듯 플레임 스티치가 들어간 니트, 줄무늬 집시 스커트 등을 풍성하게 레이어드한 이브닝 룩은 축제 기간을 즐기는 파티 걸들에게 충분히 사랑 받을 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