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 S/S Paris

Designer
close
소피아 코코살라키
전체 컬렉션 보기
    2005 S/S Paris 레디 투 웨어 Sophia Kokosalaki
    100

    2005 S/S Paris소피아 코코살라키 (Sophia Kokosalaki)

    런던에서 4년 반을 보낸 소피아 코코살라키가 파리에서 컬렉션을 선보이기 직전 이렇게 말했다. “다시 런던으로 돌아가고 싶지 않아요!” 런던의 쿨한 감성이 가미된 컬렉션은 파리에서 아주 독특한 시도로 받아들여졌다. 그녀는 아테네 올림픽 오프닝 기념 행사 기간 동안 비요크에게 입히기 위해 만든 드레스에 대한 오마주 형식으로 쇼를 진행했다. 거즈를 둘둘 말아 조형물을 만든 듯한 미니 드레스로 시작된 쇼. 하지만 심각한 디자인 쪽의 재능을 과시한 나머지, 너무 파격적인 방식으로 파티 드레스를 풀어내지 않았나 하는 우려를 사기도 했다. 물론 드레스들은 복잡했지만 상업적으로도 어필할 수 있는 아이템들로, 바이어들이 젊은 디자이너에게 얻고 싶어하는 그런 의상들. 젊은 에디터들도 자신들의 봄 시즌 의상비 예산안을 다시 짜야 하지 않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