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 F/W NewYork

Designer
close
베나즈 사라푸어
전체 컬렉션 보기
    2005 F/W NewYork 레디 투 웨어 Behnaz Sarafpour
    100

    2005 F/W NewYork베나즈 사라푸어 (Behnaz Sarafpour)

    온화한 뉴욕의 오후, 스플래쉬라이트 스튜디오에서는 베나즈 사라푸어의 가을/ 겨울 시즌 컬렉션이 열렸다. 지난해 CFAD/ Vouge 패션 펀드 어워드에 지명되었던 이 디자이너는 뉴욕도 겨울도 아닌 그녀만이 창조해 낸 시즌을 비디오 프로젝션으로 보여주었다 (그 덕분에 스튜디오는 사막처럼 뜨거웠다). 사라푸어가 아랍에 체류했던 것에 영향을 받았던 탓인지 그녀의 의상들은 양가죽 소재를 사용하고 술장식으로 디테일을 살렸다. 동전 아플리케를 준 스커트와 크로케 쟈켓은 터키풍의 실내화와 어울러져 인상적이었지만 이 독특한 오피스 룩에 어울릴만한 팬츠는 없어 아쉬웠다. 사라푸어는 컬렉션 후반부에 파티 드레스도 선보였는데 이는 기성복 의상들과 전혀 다른 분위기를 풍겼다. 사틴 스트랩이 달린 블랙 벨벳 드레스는 핸드 페인트와 절묘하게 어우러졌으며 선염된 메탈릭 블루 가운은 피날레를 장식하며 컬렉션의 절정을 이루었다. 웹 에디터/ 이희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