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 F/W NewYork

Designer
close
나르시소 로드리게즈
전체 컬렉션 보기
    2005 F/W NewYork 레디 투 웨어 Narciso Rodriguez
    100

    2005 F/W NewYork나르시소 로드리게즈 (Narciso Rodriguez)

    절제된 디자인으로부터 여성이 가진 매력을 가장 확실하게 보여주는 디자이너 나르시소 로드리게즈. 그는 이번 시즌에도 마찬가지로 블랙 앤 화이트의 심플함의 절정을 보여주고 있는 가운데, 캐시미어와 세퀸 장식의 볼레로, 무게감이 전혀 느껴지지 않을 이브닝 드레스 등 과장되지 않으면서도 고급스러움이 강조했다. 이들 중, 패션 피플들을 열광시켰던 룩은 바로, 페일 레드의 이브닝 가운! 코르셋과 헤링본 스타일이 결합된 이 이브닝 가운은 나르시소 로드리게즈의 환상적인 디자인 감각으로 많은 찬사를 받았다. 특히, 이번 시즌의 매니시한 재킷, 슬림한 스커트, 그리고 피트한 탱크 톱들을 머스트 해브 아이템으로 손꼽히고 있는 가운데, 나르시스는 앵클 부츠와 스틸레토 하이힐 펌프스/ 딱딱한 수트에도 스웨이드 소재의 푸시아 컬러를 매치시켜 그가 블랙&화이트 외에도 다양한 컬러에 도전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그의 탁월한 디자인의 한계가 궁금할 정도로 그는 아직도 질주하고 있음을 증명했다. 웹 에디터 김은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