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 F/W NewYork

Designer
close
매튜 윌리암슨
전체 컬렉션 보기
    2006 F/W NewYork 레디 투 웨어 Matthew Williamson
    100

    2006 F/W NewYork매튜 윌리암슨 (Matthew Williamson)

    컬러 감각과 프린트로 유명한 영국 패션계의 황태자 매튜 윌리엄슨은 최근 에밀리오 푸치를 인수한 LVMH 그룹에 의해 스카우트되었다. 자신의 이름을 내건 컬렉션과 프린트가 주 무기인 브랜드를 차별화하기 위해서인지, 윌리엄슨의 가을 쇼는 눈에 띄게 톤다운 된 모습이었다. ˝이제 히피에 작별을 고하고 세련된 엘레강스를 추구하려 합니다.” 그는 백스테이지에서 이렇게 말했다. 이러한 변화의 조짐은 아름다운 칼라가 달린 다양한 길이의 코트에서도 볼 수 있었다. 바리에이션이 조금 지나쳐 보이기도 했지만, 눈에 띄는 코트들은 대부분 루렉스 느낌의 모헤어 부클레(boucle) 소재였다. 프린트는 아즈텍, 플로럴, 옹브레(ombre), 이 세 가지로 제한되어 층진 헴라인의 심플한 드레스에 적용되었다. 예쁜 세퀸을 매치한 카멜색 캐시미어 점퍼는 돋보였으나 잘못 끼운 듯한 맥시 스커트는 어디까지나 에러였다. 한 가지 스타일에 다양한 장식적 시도로 변화를 준 피날레의 드레스 퍼레이드는 이 쇼의 반복적 특성을 뒷받침해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