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 F/W NewYork

Designer
close
랄프 로렌
전체 컬렉션 보기
    2006 F/W NewYork 레디 투 웨어 Ralph Lauren
    100

    2006 F/W NewYork랄프 로렌 (Ralph Lauren)

    라이딩 부츠를 신고 달리자! 가을 컬렉션을 위해 랄프 로렌은 글렌 플레이드와 캐시미어 카디건, 캐리지 코트, 그리고 케이프와 함께 하는 고원의 사냥을 계획했다. 이번 컬렉션은 로렌 자신이 ˝모던한 슈팅 파티˝라 부른 것에서 영감을 받았는데, 대부분의 의상은 사냥터뿐 아니라 집이나 사무실에서 입어도 손색이 없을 만한 것들이었다. 로렌은 소매없는 사슬 갑옷에 페미닌한 요소를 가미해 나름대로 엘리건트한 여성 컬렉션을 연출했다. 쓰리피스의 격자무늬 수트의 재킷에는 허리에 두르는 짧은 장식 스커트가 매치되어 지난 시즌의 핀스트라이프 수트에 비해 한층 섹시하고 젊어 보였다. 정교하게 재단된 블레이저는 런웨이에서 부드러운 레깅스와 짝을 이루었는데, 보다 구조적인 의상을 찾는 고객들을 만족시키기 위해 슬림한 스웨이드 팬츠가 선보이기도 했다. 다크그린과 올리브로 무대를 연 로렌은 황금색 끈과 금사로 장식된 고급스러운 블랙 벨벳으로 이번 컬렉션이 사냥에서 영감을 얻은 쇼라는 사실을 다시 한 번 입증해 보였다. 이브닝 웨어로는가장 멋없고 설득력도 떨어지는 패치워크 타페타 타탄을 선보였다. 골드와 크리스털 자수가 장식된 튤 드레스는 이전에도 본 적이 있는 아이템으로, 조금은 경박해 보이고 반짝임도 보잘 것 없었다. 하이네크 라인과 대담하게 노출된 등 라인의 블랙 사틴 컬럼(column)은 어번 시즌의 `헌터 시크` 컨셉에 잘 어울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