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 S/S NewYork

Designer
close
루엘라
전체 컬렉션 보기
    2007 S/S NewYork 레디 투 웨어 Luella
    100

    2007 S/S NewYork루엘라 (Luella)

    루엘라 바틀리의 스프링 쇼 무대를 처음 수놓은 건, 알파벳 자카드의 팬츠 수트와 이에 맞춘 듯한 슈즈였다. 지난 시즌에는 록커빌리티(rockabilly)로, 그 전에는 요트 클럽으로 실험 정신을 보여준 바틀리는 비교적 미니멀했던 참(charm) 장식의 핸드백을 선보이는 등, 디자인에 신들린 듯 보였다. 섹시한 세컨 스킨 진을 비롯해, 카디건이나 지퍼 재킷 안에 입을 수 있는 스트라이프 티, 그리고 애나멜 가죽으로 된 윙클 픽커스(winkle pickers) 등은 런웨이 무대를 압도했다. 영감의 원천이 대체 무엇이든, 바틀리는 항상 세련된 파티 드레스와 적절하게 프레피한 스웨터, 그리고 버튼다운 세트를 만들어낼 줄 아는 디자이너다. 이번 시즌 파티 드레스는B라는 글자가 여기 저기 스티치 된 자수 장식으로 선보였다. 프레야 베하(Freja Beha)는 핑크 람 램쉐이드 스커트에 G-E-E-K가 프린트 된 티셔츠를 입고 피날레를 장식했는데 그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아는 사람은 바틀리 외에 아무도 없었다. 하지만 그렇더라도 쿨해 보이는 건 그녀만의 능력일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