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 S/S Seoul

Designer
close
송지오
전체 컬렉션 보기
    2007 S/S Seoul 서울 패션위크 SONGZIO
    100

    2007 S/S Seoul송지오 (SONGZIO)

    송지오 옴므의 캣워크를 점령한 것은 ‘남성’들이었다. 가늘고 섬세한 선을 가진 소년 같은 모델들이 대부분의 쇼를 점령한 것과는 달리, 송지오 옴므의 런웨이에는 큰 키와 근육질의몸매를 드러낸 모델들이 오갔으며 여욱환, 예학영, 제롬과 같은 스타 모델들도 오랜만에 눈에 띄었다. ‘십자가에 목박힌다’는 뜻의 ‘Crucifixtion’을 컨셉트로 잡았다는 그는 검정을 위시한 묵직한 모노톤의 의상들로 쇼를 시작했다. 컬렉션 전체를 보다 강렬하게 업그레이드한 것은 밴디지 느낌으로 마무리된 터프한 밴드 장식. 일본의 고시 ‘하이쿠’가 프린트된 이 밴드는 셔츠 위, 팬츠 허리를 비롯해 재킷과 팬츠를 연결하거나 아무것도 입지 않은 목과 가슴에 둘러 장식하는 등 여기저기 사용되었다. 셔츠와 재킷을 겹겹이 입은 듯한 복잡한 칼라의 검정 재킷이 인상적이었는데, 이처럼 레이어링이나 스타일링보다 아이템 하나하나를 정교하게 디자인하는 데 초점을 맞춘 의상들이 즐비했다. 섹시함을 물씬 풍긴 검정 스윔수트들은 ‘송지오다움’에 방점을 찍는 의상들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