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 F/W NewYork

Designer
close
피터 섬
전체 컬렉션 보기
    2007 F/W NewYork 레디 투 웨어 Peter Som
    100

    2007 F/W NewYork피터 섬 (Peter Som)

    피터 솜은 18세기 분위기를 표현했던 지난 봄 컬렉션에서 변신하여 이번 가을 컬렉션에서는 샹티이 자카드 코트, 러프 칼라가 달린 블라우스, 긴 옷자락으로 19세기 분위기를 풍겼다. 이 사교적인 디자이너의 팬들은 연례 누 갤러리 스와레와 같은 행사에 입고 갈 만한 예쁜 드레스가 필요할 때에는 언제나 그를 찾는다. 솜의 팬들은 붉은 색 디너 드레스에서 겹겹으로 된 검은색의 우아한 칵테일 드레스에 이르기까지 너무나도 다양한 이브닝 드레스 중에서 자신에게 적당한 것을 선택할 것이다. 하지만 솜의 패션쇼에서 가장 두드러진 것은 데이 룩이었다. 이번 라인업은 지난번에 비해 달콤한 분위기는 덜했다. 한편 업타운 뿐 아니라 다운타운에도 입고 나갈 수 있는 옷들이 많았는데, 솜에게 있어 좋은 선택이었다. 만약 틴슬리 모티머나 자니 구겔만 등 그의 모델들이 방향을 바꿔 백 그라운드 대신 카페 클러니에서 점심을 먹으려 한다면, 수퍼슬림 바지, 소매가 짧은 오버사이즈 스웨터, 워싱 처리된 가죽 재킷, 세련된 짙은색 파유 트렌치 코트에 이르는 어느 곳에서 입어도 어울리는 솜의 옷을 입고 나가면 좋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