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 S/S NewYork

Designer
close
캘빈 클라인 컬렉션
전체 컬렉션 보기
    2008 S/S NewYork 레디 투 웨어 Calvin Klein Collection
    100

    2008 S/S NewYork캘빈 클라인 컬렉션 (Calvin Klein Collection)

    지난 가을 프란시스코 코스타의 메시지가 워낙 강했기 때문에 이번 시즌 캘빈 클라인 패션쇼에 대한 기대는 한층 고조되어 있었다. 이번 컬렉션은 온통 화이트 컬러로 시작했다. 가늘고 하얀 재킷, 보디 수트, 그리고 어깨부터 다리까지 모델의 날씬한 곡선이 그대로 드러나는 하이 웨이스트 라인의 드레스가 첫 무대를 장식했다. 점차 다른 컬러도 등장했는데 코스타는 희미한 흑연 무늬로 장식된 짧은 소매의 가죽 재킷, 이와 매치한 가늘고 끝이 뾰족한 팬츠, 그리고 그레이 컬러의 랩 드레스를 선보였다. 특히 블루와 그린 컬러가 아름답게 조화를 이루며 어깨부분에 솔기가 없는 기다란 티셔츠 드레스 세 벌이 눈에 띄었지만, 코스타는 이보다는 더 평범한 스타일을 선호하는 듯했다. 쇼의 마지막을 장식한 사선 재단의 등이 없는 홀터 드레스는 희미한 담황색을 띄고 있었다. 여기 저기에서 보이는 곡선 솔기와 드레스 앞부분에 덧댄 천은 의상의 깨끗하고 깔끔한 이미지를 저해하기도 했다. 하지만 그것이 컬렉션 전반의 고요한 이미지를 깰 정도는 아니었다. 이번 컬렉션은 전반적으로 캘빈 클라인 고유의 미니멀리스트 스타일이었지만 라프 시몬스의 질 샌더 스타일 또한 어렴풋이 찾아볼 수 있었다. 이번 쇼를 통해 코스타에게 독창적인 아이디어가 있다는 사실이 증명되었으니 앞으로 더욱 창의적인 캘빈 클라인의 컬렉션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