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 F/W NewYork

Designer
close
데렉 램
전체 컬렉션 보기
    2008 F/W NewYork 레디 투 웨어 Derek Lam
    100

    2008 F/W NewYork데렉 램 (Derek Lam)

    데렉 램이 백스테이지에서 제시한 문구는 ‘통제된 풍부함’이었다. 그가 자라온 가정의 부르주아적 가치와 모험 정신 사이의 모순을 언급하며 이번 컬렉션의 영감을 설명하려 했다. 이것은 사실 한 컬렉션에 담기에 너무 많은 의미를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램은 ‘엄격한 테일러링’을 이용하여 이를 최선을 다해 표현했다. 드라마틱한 더스터 코트, 헤링본 코르셋, 울 트위드가 ‘엄격한 부르주아적 가치’라면, 풍부함은 플로랄 드레스, 블랙 튤 장식, 깃털 장식과 스트랩 프록 원피스에서 찾아볼 수 있었다. 램의 양면적 스타일이 절묘하게 결합된 순간도 있었다. 골드 레이스 드레스와 박시한 레더 재킷의 매치는 캐주얼 시크의 결합의 예로 볼 수 있다. 하지만 전반적으로 이러한 컨셉트는 잘 정립되어있지 않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쇼는 아름다운 작품들로 막을 내렸다. 램은 드레스에 일가견이 있고, 이번 시즌도 예외가 아니었다. 아이보리 플리츠가 가장자리에서 바스락거리는 블랙 벨벳 드레스와 실크 가자르 드레스는 마치 조각작품 같았다. 적어도 이 부분에서는 램이 완전한 통제력을 보여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