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 F/W NewYork

Designer
close
질 스튜어트
전체 컬렉션 보기
    2008 F/W NewYork 레디 투 웨어 Jill Stuart
    100

    2008 F/W NewYork질 스튜어트 (Jill Stuart)

    질 스튜어트는 백스테이지에서 이번 가을 컬렉션의 영감에 대해 설명하며 ‘세련된 혁명가, 잔다르크’를 언급했다. 또, 스튜어트는 잔다르크를 ‘매우 지적이면서 대담하다’고 표현했는데 그 말은 꼭 ‘참 진지한 아가씨’라는 말처럼 들린다. 하지만 여전히 여성스러움이 주무기인 스튜어트는 잔다르크를 좀 다르게 그렸다. 그녀는 어깨의 군대식 브레이드 트림을 통해 강인한 이미지를 가미한 네이비 저지 드레스, 배지가 달린 시크한 버튼 업 스쿨걸 블레이저, 아름다운 스트랩리스 파티 드레스, 그리고 쿨하면서 남성, 여성미를 모두 뽐내는 가느다란 벨벳 웨이스트 코트도 선보였다. 액세서리를 살펴보면, 스튜어트는 자유의 투사에게 체인 메일 주얼리, 와이드 레더 벨트, 목이 길고 헐렁한 건틀릿 장갑을 주었다. 뉴욕 컬렉션의 다른 디자이너들과 마찬가지로 그녀는 분명 풍부한 텍스처(벨벳, 세퀸, 마틀라세, 부클레)에서 매력을 느꼈고, 이 텍스처들은 블랙과 네이비 위주의 어두운 색에 새로운 빛을 더해 주었다. 적은 작품을 반복적으로 보여주는 게 나을 뻔 했지만 이번 쇼엔 스튜어트 팬들을 위한 무언가가 분명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