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 F/W Millan

Designer
close
베르수스
전체 컬렉션 보기
    2004 F/W Millan 맨즈 컬렉션 Versus
    100

    2004 F/W Millan베르수스 (Versus)

    패션에 관심이 별로 없는 사람이라도, Donatella Versace의 스타일링을 떠올리라고 하면 어렵지 않게 머리 속에 이미지를 그려넣을 수 있을 것이다. Donatella는 2004 F/W Versus 컬렉션에서도 그녀만의 화려함으로 컬렉션 전체를 꽉 채워 ˝역시 Donatella˝라는 패션피플들의 반응을 얻어 내었다. 이는 다른 사람이 함부로 넘볼 수 없는 그녀만의 확실한 아이덴티티를 나타내주는 말이 될 수도 있었지만, 다른 한 편으론 좀더 다양한 시도를 했으면 하는 바램이 담긴 말이기도 했다. 비비드한 컬러들이 믹스된 펑키한 슬리브리스 티셔츠, 레인보우 컬러로 워싱된 타이트하게 달라붙는 진, 지퍼, 펀칭 디테일과 다양한 패턴으로 재창조된 레더 재킷은 Versus의 대표 아이템으로 캣워크를 눈부시게 수놓았다. 덧붙여 Versus를 사랑하는, 화려함에 목 말라있는 패션피플이라면 눈여겨 보았을 스타일링이 있는데, 그것은 다름아닌 허리까지 깊게 풀어헤친 셔츠에 카우보이를 연상시키는 스카프로 마무리하는 것. 이는 웬만한 용기를 갖고 있지 않으면 솔직히 부담스러울 수 있는 스타일링이지만 이번 겨울 은근한 섹시미를 표출시키고자 하는 남성들에게는 최고의 스타일링이 될 것이다. 만약 Versus에서 선보인 스타일링이 다소 지나치다고 생각된다면, 이 화려한 아이템 중 한 두 개를 심플한 의상에 매치시켜 밋밋한 스타일에 포인트를 살려주는 것도 좋다. Donatella Versace, 그녀 안에 가득히 쌓여있는 터질 것 같은 화려함의 폭포수는 이번 시즌에도 어김없이 Versus의 캣워크를 어지러운 쾌락의 세계로 이끌어주었다. 비록 그것이 너무 정신이 없다한들 어쩌랴, 이 화려함만이 Versus의 존재이유이거늘. (영국 GQ에서는 이 컬렉션을 두고 `약에 취한 것 같은`이라고 평가를 내리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