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 S/S Paris

Designer
close
폴 스미스
전체 컬렉션 보기
    2005 S/S Paris 맨즈 컬렉션 Paul Smith
    100

    2005 S/S Paris폴 스미스 (Paul Smith)

    영국 패션의 자존심, 영국 테일러링의 대가 폴 스미스! 이번 시즌 그의 손 위에서 이루어진 에지있는 의상들은 그의 패션세계를 사랑하는 팬들에게 다시 한 번 폴 스미스의 존재를 각인시켜주었다. 어느 한 군데 나무랄데 없는 정확한 커팅의 슬림한 팬츠와 재킷, 셔츠는 폴 스미스의 트레이드 마크인 스트라이프로 세련되고 경쾌하게 표현되었고, 여기에 어우러진 스터드 디테일의 러프한 벨트와 이국적인 프린트의 에스닉한 백은 자유로운 분위기를 연출하였다. 성난 황소의 모습과 번개 같은 유니크한 프린트가 새겨진 티셔츠, 쇼트 슬리브리스, 스웨터에 레이어드된 셔츠는 다소 헝클어진 스타일링으로 편안함을 느끼게 해주었으며, 틴에이저들의 신선함을 표현하기에 제격이었다. 폴 스미스의 플로럴 프린트 의상을 사랑하는 패션 피플들이라면 왜 아직까지 플로럴 프린트가 안 나올까 걱정하고 있겠지만, 걱정하지 마시라. 컬렉션 후반부로 가면 온통 플라워 천지니깐. 유럽 귀족의 고풍스러운 성 내부를 장식했던 따뜻한 색감의 플로럴 벽지를 보는 것 같은 착각을 불러 일으켰던 폴 스미스의 다양한 플로럴 프린트 의상은 신선하고 아름다웠으며, 아프간 카펫에서 영향을 받은 화려하고 밝은 패턴의 재킷은 무척 매력적이었다. 깔끔한 핀 스트라이프에서부터 생명력 넘치는 플로럴 프린트까지 한층 젊어진 감각으로 이번 시즌 많은 패션 피플들의 뇌리에 자신의 이름을 확실히 심어 넣은 폴 스미스! 이렇게 아름답고 세련된 그의 의상을 보고도 매혹되지 않는 사람이 과연 존재하긴 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