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 S/S Millan

Designer
close
빅터 앤 롤프
전체 컬렉션 보기
    2005 S/S Millan 맨즈 컬렉션 Viktor & Rolf
    100

    2005 S/S Millan빅터 앤 롤프 (Viktor & Rolf)

    빅터 앤 롤프처럼 서로를 완벽하게 이해하고 서로를 닮아가는 디자이너 듀오도 찾기 힘들 것이다. 얼핏 보면 마치 쌍둥이처럼 보이는 이들은 어느새 생각까지 같은 곳을 바라보는 진짜 쌍둥이들처럼 완벽한 호흡을 뽐내며 자신들에게 그리고 모든 남성들에게 어울리는 아이템을 차근차근 자신의 바디 위에 드러내었다. 이번 시즌 빅터 앤 롤프 컬렉션에서 가장 매력적이었던 테마는 바로 `magic`! 마술사들을 위한 턱시도 수트도 눈에 많이 띄었지만, 그것보다도 다이아몬드, 스페이드, 하트, 클로버와 같은 카드 패턴과 마술의 고전이 되어버린 모자 속에서 토끼가 나오는 프린트의 재킷과 후드 티셔츠 등이 너무나도 유니크하고 귀엽게 표현되어 보는 즉시 사랑에 빠지지 않고는 못 배기게 만들었다. 또한 빅터 앤 롤프 듀오도 이번 시즌 경쾌한 스트라이프와 체크 패턴 그리고 화이트 팬츠를 통해 프레피 룩을 전개하였는데, 특히 베이비 블루, 페일 핑크, 옐로우와 같은 소프트한 컬러의 아이템을 많이 선보였고 이는 테니스 쇼트 팬츠와 모자 속 토끼가 수놓아진 골프 팬츠, 볼링 셔츠 등의 레저 웨어로 탈바꿈되었다. 컬렉션 후반부에는 격식 있는 자리를 위한 블랙 & 화이트의 깔끔한 드레스 수트로 꾸며졌고 엔딩 역시 화이트 실크가 트리밍된 크림 수트를 입은 롤프와 같은 디자인의 블랙 버전 수트를 입은 빅터가 장식함으로써 그들의 환상적인 조화를 엿볼 수 있었다. 언제나 같은 모습으로 서로에게 최고의 파트너가 되어준 빅터 앤 롤프! 2005년 봄, 여름 그들이 보여준 마술처럼 달콤한 컬러의 아이템은 이들 듀오의 다음 시즌 컬렉션을 벌써부터 궁금하게 만들지만, 분명 우리가 상상치도 못할 드라마틱한 모습으로 다가올 것이 분명하기에 행복한 마음으로 기다릴 수 있을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