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S/S Paris

Designer
close
릭 오웬스
전체 컬렉션 보기
    2011 S/S Paris 맨즈 컬렉션 Rick Owens
    100

    2011 S/S Paris릭 오웬스 (Rick Owens)

    이번엔 좀 색다른 로맨스다. “수도원적인 쿠튀르”라는 타이틀을 건 이번 컬렉션은 중세 신학자를 떠올리게 하는 차분하고 조용한 모드다. 블랙과 화이트가 선명하게 대비되는 모노크롬과 투박한 부츠는 역동적인 봄 무드와는 거리가 있으니 말 그대로 독특한 로맨스를 구현하고 있다. 싱글 버튼을 단 롱 코트, 구조적인 짚업 베스트, 견고한 레더 재킷 등 곳곳에서 입체적인 앵글이 돋보인다. 이 모든 것을 본 관객들은 또한 하나같이 이렇게 말했을 것이다. “릭 오웬스니까.” HISTORY 매니아층이 확고한 브랜드, 그만큼 아이덴티티가 명확하다. 1962년에 미국에서 태어나 1994년 L.A에서 시그너처 컬렉션을 시작했으며 현재는 자신의 이름 아래 4개의 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무채색 그리고 비대칭으로 구성된 드레스와 재킷 시리즈로 이름이 나 있으며 강렬한 액세서리 라인과 하이톱 슈즈가 최근 주목을 받고 있다. 캘리포니아 출신이면서도 어딘지 영국의 고스룩을 떠올리게 하는 어둡고 그런지한 캐릭터가 특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