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S/S NewYork

Designer
close
베라 왕
전체 컬렉션 보기
    2011 S/S NewYork 레디 투 웨어 Vera Wang
    100

    2011 S/S NewYork베라 왕 (Vera Wang)

    우리 여자들에게 베라 왕,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단어는 드레스다. 아름답고 환상적인 드레스를 디자인하기로 유명한 그녀는 이번에도 꽃향기가 물씬 풍기는 플라워 드레스들을 선보였다. 일본에서 영감을 얻은 듯 벚꽃이 뿌려진 새틴 드레스, 비즈로 꽃잎을 입체적으로 표현한 드레스 등등. 스커트의 과장된 엉덩이 라인이 부담스러울 수 있겠지만, 볼륨과 실루엣의 미학에 관해 도가 튼 그녀의 손길이 닿자 우아하게 변신할 수밖에! 부스러질 듯 가녀린 오간자 플리츠 드레스와 깃털처럼 비즈를 단 슬리브리스 톱, 하이웨이스트 드레스 등은 여성스러움으로 가득했다. 중간중간 갑옷을 껴입은 듯한 퀼팅 베스트나 남성복에서 영향을 받은 집업 베스트가 쇼의 우아한 흐름을 깨긴 했지만, 전체적으로 그녀의 환상적인 드레이핑 실력과 아름다운 드레스를 맘껏 감상할 수 있었던 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