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F/W Seoul

Designer
close
송지오
전체 컬렉션 보기
    2011 F/W Seoul 서울 패션위크 SONGZIO
    100

    2011 F/W Seoul송지오 (SONGZIO)

    과감한 커팅, 블랙과 화이트의 상반된 매력, 여성미와 남성미의 극적인 조화. 이는 2011 f/w 송지오 옴므 컬렉션을 몇 가지로 요약한 것들이다. 마치 영화 <퍼블릭 에너미>의 조니 뎁을 연상시키는 모델들은 눈이 안 보일 정도로 중절모를 푹 눌러쓰고 무릎까지 오는 블랙 코트를 흩날리며 런웨이에 등장했다. 디자이너 송지오는 블랙, 차콜 그레이, 버건디 컬러 등을 주요 컬러 팔레트로 사용하고 상의는 루즈하게, 팬츠는 슬림하게 연출했다. 여기에 레깅스와 레그 워머를 더해 독특한 포인트를 주어 올 블랙 룩의 밋밋함을 덜었다. 캐멀 컬러 와이드 팬츠와 레더 커머 밴드, 버건디 컬러 이너웨어로 완성된 룩은 남성적이면서도 신체의 곡선을 살리는 여성적인 선이 조화를 이루었고, 마지막으로 풍성한 퍼 소재 장갑을 더해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컬렉션 후반부에선 좀더 캐주얼한 룩들이 대거 등장했다. 투박하고 남성적인 레더 재킷, 점퍼 등이 활용되었고, 타이트한 팬츠를 매치해 실루엣의 극적인 묘미를 살렸다. ‘상의는 풍성하게, 하의는 슬림하게!’ 이는 컬렉션 곳곳에 숨겨진 디자이너 송지오만의 특별한 스타일링 공식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