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F/W Seoul

Designer
close
재희 신
전체 컬렉션 보기
    2011 F/W Seoul 서울 패션위크 Jehee Sheen
    100

    2011 F/W Seoul재희 신 (Jehee Sheen)

    ‘MAN IN BLACK’. 디자이너 신재희의 이번 컬렉션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블랙으로 무장한 룩들로 가득했다. 어둠이 짙게 깔린 런웨이에 물 흐르듯 유연한 블랙 코트, 차분한 실루엣의 와이드 팬츠를 입은 모델은 홀연히 어둠 속으로 사라진다. 지난 시즌 루스한 점퍼나 트렌치 코트를 통해 누아르적인 옷을 표현하고자 한 그는 이번 시즌 블랙 컬러를 키 포인트로 밀리터리 무드로 가득한 스타일링을 제시했다. 저지 소재와 슬림 팬츠, 그리고 블랙 앵클 부츠 등의 아이템. 레더 소재 캡. 밀리터리 무드를 곳곳에서 확인할 수 있었다. 퍼 장식을 덧댄 더블 브레스티드 코트와 견장 장식이 덧대진 카키 컬러 코트 등이 대표적인 사례. 이밖에 미니멀한 블랙 컬러의 파워는 소재의 변형과 반복되는 패턴으로 인해 한층 다채로워졌다. 원형 패턴이 돋보이는 슬림한 블랙 수트를 비롯해 퀼팅 디테일의 팬츠와 블루종 등을 통해 디자이너가 재해석한 블랙 컬러의 매력을 맘껏 느낄 수 있었다. 이밖에 퍼 장식을 덧댄 부츠는 단조로운 올 블랙 룩에 세련된 포인트를 선사했고 발목이 살짝 드러나는 타이트한 팬츠는 컬렉션의 바탕이 되는 주 아이템. 이밖에 코트의 레이어드 스타일도 눈에 띄었다. 예를 들어 퍼 베스트를 재킷 위에 겹쳐 입거나 가벼운 코트 위에 더블 브레스티드 재킷을 더하는 것처럼 말이다. 이번 컬렉션을 통해 디자이너 신재희는 이렇게 말하는 듯 하다. “블랙 컬러의 매력을 마음껏 즐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