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F/W Millan

Designer
close
에트로
전체 컬렉션 보기
    2011 F/W Millan 레디 투 웨어 Etro
    100

    2011 F/W Millan에트로 (Etro)

    강렬한 색채와 화려한 문양, 다양한 소재와 기발한 액세서리들이 에트로의 긴 런웨이에 줄줄이 등장했다 (모델들의 헤어는 영화 아바타 주인공을 떠올렸다). 특히 이번 시즌은 에트로 아카이브에 소장된 다양한 패턴들과 새로운 소재, 고대의 전통 실루엣이 결합되어 한 편의 에스닉 패션 대서사시를 완성했다. 메탈릭 소매가 장식된 타탄 체크 코트, 페이즐리 블루종, 은빛 루렉스 팬츠, 고대 아비시니아(현재 에티오피아) 문양의 사이키델릭 드레스, 이집트 전통 의상 하이크처럼 어깨에 두른 숄 등등.몸을 겹겹이 둘러 레이어드된 새로운 실루엣도 주목을 받았다. 랩 드레스는 프린트에 새로운 절개면을 더해 멀티플 레이어로 목과 토루소 주변을 둘렀다. 어깨 위에 두른 커다란 격자무늬 스카프는 몸을 대각선으로 가로질렀고, 앞뒤가 분리된 판넬 스커트와 함께 입은 프런트 프리츠 와이드 팬츠는 턱시도 실루엣의 재킷과 함께 매치하여 프린트된 드레스를 입은 것처럼 보여졌다. 또 한 가지 눈에 띄는 점은 에트로의 액세서리 라인이 강화됐다는 점. 요즘 인기인 체인 숄더, 클러치, 사각백, 메탈 백 등의 트렌디한 디자인이 총 출동했고 과감한 메탈 주얼리는 남성적인 보헤미안 룩에 그만이었다. 이런 터프한 감성은 가죽 벨트 위의 커다란 실버 버클, 하드 프레임의 사각 핸드백, 양털 라이닝의 어번 스타일 하이힐 부츠를 통해서도 느낄 수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