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S/S Seoul

Designer
close
푸시버튼
전체 컬렉션 보기
    2012 S/S Seoul 서울 패션위크 pushBUTTON
    100

    2012 S/S Seoul푸시버튼 (pushBUTTON)

    “모든 여자들의 삶의 주체가 자신 스스로에게 있길, 또한 자신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분명히 찾길 바랍니다.” 디자이너 박승건은 이번 컬렉션을 준비하며 중점적인 테마를 여성으로 선택했다. 그는 여자들에게 있어 진정한 행복과 아름답고자 하는 욕망의 주체에 대해 고민했고 그 결과 오롯이 자신의 즐거움과 만족을 위해 일하고 치장하는 독립적인 여자들을 위한 룩을 완성했다. 런웨이는 밝고 경쾌한 컬러로 가득했다. 스노우 화이트를 기본으로 미디엄 블르와 강렬한 시트러스 컬러가 룩들에 활기를 불어넣었고 스트라이프 니트와 그레이 와이드 팬츠로 완성된 마린 룩, 오렌지 컬러 시폰 소재 점프 수트를 입은 모델들은 런웨이를 경쾌하게 활보했다. 남성복도 등장했는데 모델 휘황은 스트라이프 셔츠와 쇼트 팬츠로 담백한 마린 룩을 선보였다. 뷔스티에를 티셔츠나 드레스에 결합시킨 룩을 비롯해 유니크한 플라워 프린트가 새겨진 맥시 드레스, 점프 수트, 톱 등이 이 주를 이루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