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S/S Millan

Designer
close
막스 마라
전체 컬렉션 보기
    2012 S/S Millan 레디 투 웨어 Max Mara
    100

    2012 S/S Millan막스 마라 (Max Mara)

    60주년이 된 막스마리는 이제 트렌드를 뛰어넘는 클래식 브랜드로 자리 잡고 있다. 컬러와 프린트가 만연한 이번 시즌에도 막스마리엔 카멜과 스킨톤의 차분한 의상들이 가득했다. 부드러운 나파가죽을 이용한 집업 롱 코트, 브라운 스웨이드 크롭트 재킷, 속이 비치는 시폰 롱 팬츠, 금빛 블루종과 스티치 장식의 가죽 스커트 등 스포티즘이 가미된 실용적 디자인이 특징이었다. 그리고 쇼 중간중간 등장한 터키 블루 라이더 재킷과 튜닉 드레스가 자칫 지루할 수 있는 베이지 컬러군에 감초 역할을 하며 봄의 상큼함을 일깨웠다. 막스마라를 이끌고 있는 루자루디는 지난 시즌 좋은 반응을 얻었던 아우터도 잊지 않았다. 부드러운 크림빛 아노락 코트는 막스마라를 추종하는 숙녀들이라면 점 찍었을 아이템. 내년 봄 너무 화련 꽃무늬가 지긋지긋해 미니멀하고 세련된 베이지톤을 찾는다면 막스마라로 향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