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F/W Seoul

Designer
close
레이
전체 컬렉션 보기
    2012 F/W Seoul 서울 패션위크 LEIGH
    100

    2012 F/W Seoul레이 (LEIGH)

    이번 시즌 디자이너 이상현을 사로잡은 것은 ‘The Illuminated man’. ‘밝음과 어둠은 찰나에 공존하며 어둠이 깊어질수록 빛은 그 밝기를 더해간다.’ 쇼장에서 그가 건넨 메시지다. 듀안 마이클의 사진에서 착안한 것일가? 이상현 표 클래식 가이들은 클래식한 원형 안경을 쓴채 사진 속에서 툭 튀어나온 듯 묘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상현은 수트를 기반으로 두 개의 셔츠를 겹쳐 입거나 재킷에 코트나 점퍼를 함께 연출하는 등 다채로운 레이어링을 선보였다. 더불어 평소 고수했던 지퍼 디테일과 투 톤으로 이루어진 라펠 디테일 또한 놓치지 않았다. 자연스럽게 흘러내리는 셔츠와 아무렇게나 걸친 듯한 니트, 심플한 레더 재킷에 다크한 니트 톱, 슬림 팬츠로 이루어진 담백한 캐주얼 웨어 등은 한층 웨어러블하게 스타일링 되었다. 전반적으로 블랙과 화이트 그리고 다크 그레이 컬러 등 겨울 색감들로 이루어진 팔레트에 풍부하고 깊이있는 잉크 블루와 잔잔한 버건디 컬러가 생동감을 더했다. 눈길을 끌었던 건, 패딩 점퍼의 볼륨감을 살리는 수트 스타일링. 슬림한 수트와 풍성한 패딩의 조화가 돋보였다. “시대와 대중의 영향을 받는 것보다 자기만의 색깔을 갖고 디자인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해요.”라고 설명하는 그의 의상에는 디자이너 이상현이 추구하는 가치와 미학이 함께 담겨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