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F/W Seoul

Designer
close
최범석
전체 컬렉션 보기
    2012 F/W Seoul 서울 패션위크 General Idea
    100

    2012 F/W Seoul최범석 (General Idea)

    실용성과 독창성을 겸비하기란 매 시즌 컬렉션을 선보이는 디자이너들의 가장 큰 고민이자 넘어야 할 숙제이다. 그렇기에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컬렉션도 대중적으로 호응을 얻기란 어려운 일. 이를 제대로, 자신만의 스타일로 컬렉션을 완성해 내는디자이너가 바로 최범석이다. 이번 시즌 역시 제네럴 아이디어 컬렉션은 독특하지만 웨어러블한 의상으로 가득했다. 그가 제시한 비장의 카드는 ‘올림픽’. 쇼 시작 전 스포츠 경기와 올림픽 영상이 선보였고, 이후 ‘After game’이란 주제로 다양한 캐주얼 룩이 등장하기 시작했다. 카키, 베이지, 블루 컬러로 배색된 셔츠와 데님 팬츠를 웨어러블하게 매치하거나 마치 스키장에 어울릴듯한 톡톡한 블루 터틀넥에 고글을 연출하는 등 스포츠를 위한 룩이 아닌 좀더 편하고 이지한 캐주얼 룩을 선보였다. 체크 패턴, 별 프린트를 포인트로 묵직한 블랙 컬러부터 강렬한 오렌지, 잉크 블루, 빈티지한 그린 컬러 등 올림픽이란 주제에 맞는 다양한 컬러들이 사용되었고 두 가지 팬츠를 겹쳐 입거나 터틀넥과 청키한 니트를 함께 연출하는 입는 등 캐주얼한 레이어드 스타일링을 엿볼 수 있었다. 최범석의 쇼에 백미는 모든 룩에 빠지지 않고 등장했던 액세서리 활용! 고글, 비비드한 네온 컬러의 트래킹화, 숄더백, 백팩 등 스타일에 따라 적시적소에 활용된 액세서리들은 많은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