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F/W Paris

Designer
close
요지 야마모토
전체 컬렉션 보기
    2012 F/W Paris 레디 투 웨어 Yohji Yamamoto
    100

    2012 F/W Paris요지 야마모토 (Yohji Yamamoto)

    지난 시즌 하얀 조명 아래 아주 스포티한 웨딩 드레스 차림의 신랑신부를 등장시킨 요지 야마모토. 이번에는 새빨간 봉을 줄 맞춰 세운 야릇한 무대를 마련했다.이곳에 모델들이 투 톤으로 염색한 펑크 헤어 스타일로 여러 옷을 대충 아무렇게나 겹쳐 입은 듯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낮은 군화는 편안해 보였다. 하지만 옷자락을 꽉 움켜쥐고 조심스럽게 걷는 모습은 까딱 잘못 움직이면 옷 전체가 바닥으로 떨어져 알몸이 드러날 듯 아슬아슬했다. 잠시 후 피날레가 다가오자 새빨간 봉의 정체가 밝혀졌다.끈으로 얼기설기 이은 듯 노출이 심한 옷을 입은 모델들이 봉에 매달려 건성으로 춤을 추기 시작한 것! 춤을 추는 모델들은 노골적인 유혹과는 거리가 멀었고, 요지 야마모토답게 그저 무심하고 나른한 표정이었다. 평소 디자이너가 성적인 테마를 거의 다룬 적이 없던 것을 감안한다면 이토록 보일 듯 말듯 수줍게 전하려고 했던 얘기는? 섹시 야마모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