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S/S Seoul

Designer
close
김서룡
전체 컬렉션 보기
    2013 S/S Seoul 서울 패션위크 kimseoryong
    100

    2013 S/S Seoul김서룡 (kimseoryong)

    쇼는 밝고 경쾌한 무드로 가득했다. 가벼운 재킷과 쇼트 차림의 청년들은 리드미컬한 음악에 맞춰 아름다운 지중해 해변을 걷는 듯 여유로웠다. 영화 <리플리>가 반사적으로 떠오른 건 그 때문이었을까? 디자이너 김서룡이 이번 시즌 제시한 컬렉션 콘셉트는 'Under My Skin'. 그의 섬세한 '손맛'으로 태어난 서머 수트는 바람처럼 가볍고 발랄했다. 차분한 베이지 컬러부터 태양빛을 닮은 오렌지, 청명한 그린, 청아한 퓨어 화이트까지 부드럽고 경쾌한 컬러 앙상블은 컬렉션에 더욱 젊고 경쾌한 감성을 불어넣었다. 이너웨어를 과감히 생략한 수트는 허벅지 길이의 짧은 쇼트와 가벼운 통으로 완성되었고, 기타 아이템은 배제한 채 실크 스카프로 살짝 포인트를 주었다. 실크 점퍼, 티셔츠와 쇼트를 매치한 룩은 한층 감각적이며 스포티했다. 드레시한 파티 룩도 함께 선보였는데 사각 패턴이 촘촘하게 새겨진 블랙 수트나 블랙 숄 라펠의 올 화이트 수트 룩이 대표적인 사례. 마지막으로 컬렉션의 방점을 찍은 건 플라워 프린트 수트였다. 동양적인 플라워 패턴이 곱게 새겨진 블랙 수트를 입고 피날레를 장식한 모델 윤진욱의 모습은 디자이너 김서룡이 표현하고자 한 ‘우아한 남자’ 그 자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