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S/S Seoul

Designer
close
재희 신
전체 컬렉션 보기
    2013 S/S Seoul 서울 패션위크 Jehee Sheen
    100

    2013 S/S Seoul재희 신 (Jehee Sheen)

    클래식 비올리스트 에드가 노의 아름다운 선율이 쇼장을 가득 채웠다. 런웨이엔 쇼윈도의 마네킹처럼 이번 시즌 재희 신의 옷을 입은 모델들이 사각 틀에 우뚝 서 있었다. 프레젠테이션 형식으로 진행된 컬렉션은 ‘치유’라는 큰 주제에서 출발했다. 현대 사회에서 인간 관계에 대한 위기 의식을 자신의 옷으로 치유하고자 한 디자이너의 철학과 남다른 가치관은 실루엣, 소재 등을 통해 드러났다. 넉넉한 실루엣, 가볍고 내추럴한 소재와 간결한 블랙, 크림 컬러로 탄생한 컬렉션은 재희신 특유의 담백하면서도 절제된 룩으로 가득했다. 바스락거리는 시어서커 소재 재킷이나 수트와 함께 스트링 팬츠, 나일론 블루종 등의 스포티한 아이템도 함께 선보였는데 모두 깔끔하고 고상했다. 말하자면, 편안하지만 흐트러짐 없는 룩들로 가득한 것! 그동안 모노 톤 룩을 고수했던 디자이너의 특성은 고스란히 살리면서도 민트 그린, 블루, 카키 등의 컬러를 하나씩 더했다. 관객들의 시선을 단박에 사로잡은 건 옐로 셔츠에 타이트한 스트링 팬츠, 그리고 쇼트를 레이어드한 룩. 모노 톤 일색이던 컬렉션에 단 하나, 비비드한 옐로 컬러 룩은 발랄해 보이기까지 했다. 이 밖에 라피아 소재를 엮은 듯한 브라운 로퍼, 버튼을 과감히 생략한 원 버튼 재킷 등이 인상적이었으며, 대부분 샌들 형태의 가죽 슈즈로 룩을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