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S/S Paris

Designer
close
스텔라 맥카트니
전체 컬렉션 보기
    2013 S/S Paris 레디 투 웨어 Stella McCartney
    100

    2013 S/S Paris스텔라 맥카트니 (Stella McCartney)

    스텔라 맥카트니 쇼는 기대 이상이었다. 아주 가볍고 스포티했고, 모던하면서도 섬세했으며, 실용적이면서도 스타일리시했다. 스포츠적인 요소가 구석구석 들어갔는데, 여기서 중요한 것은 스포츠의 과도한 테스토스테론을 중화시키는 공기처럼 가벼운 소재! 시어한 플리츠와 메시 소재, 아일렛처럼 보이는 영국풍 레이스, 야생화 프린트 시폰 등이었다. 오프닝을 장식한 건 어깨가 넓은 메시 집업 재킷과 시스루 슬립 드레스. 뒤를 이어 헐렁한 스웨트 셔츠와 편안한 팬츠, 타원형 플리츠 소재가 믹스된 시폰 드레스들, 사선으로 여민 로웨이스트 셔츠 드레스, 남성복 소재 튜브톱 드레스, 레이스 셔츠와 이중 팬츠, 도트 프린트 드레스, 야생화 프린트의 드레스들이 꿈처럼 쏟아져 나왔다. 거의 모든 옷들은 은은히 속살이 비쳤고, 셔츠는 통이 넓고 팬츠는 넉넉했으며, 화이트는 오렌지와 그린으로 인해 더욱 돋보였다. 맥카트니의 시그니처인 올인원은 허리 부분이 넉넉한 디자인. 빅 숄더 팬츠 수트는 역삼각형 실루엣을 완성했다. 결론은? 공기처럼 가볍고, 물처럼 유연하고, 소프트볼 경기처럼 경쾌한 쇼! _VOGUE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