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F/W NewYork

Designer
close
제이슨 우
전체 컬렉션 보기
    2013 F/W NewYork 레디 투 웨어 Jason Wu
    100

    2013 F/W NewYork제이슨 우 (Jason Wu)

    그동안 달콤한 성향을 드러냈던 대만 출신의 제이슨 우는 지난 시즌부터 섹시하고 관능적인 여성을 표현하는 데 재미 붙인 듯 보인다. “파워풀, 섹시, 센슈얼, 글래머러스! 전형적인 여성에 관한 모든 것을 이번 컬렉션에 담았습니다. 아울러 아름다운 옷과 아름다운 여성을 떠올렸죠.” 제이슨 우의 설명대로 허리가 잘록하게 보이도록 어깨를 강조한 트렌치코트, 블랙 여우 모피로 칼라를 장식한 재킷, 뱀피 프린트의 시폰 스커트, 사관생도 느낌의 블랙 재킷 등 이번 시즌을 정의한 옷들이 무대에 나열됐다. 무엇보다 쇼의 절정은 마담 그레가 떠오르는 드레스 열전! 좌우가 비대칭으로 디자인된 플리츠 드레스와 정교한 주름 장식의 드레이프 드레스, 그리스 여신처럼 보이는 웅장한 흰색 이브닝 드레스는 할리우드 여배우들이 충분히 눈독 들일 만하다. 강력하고 성적매력이 충만하며 관능적인데다 감각적인 요소까지 모두 갖춘 여성이 있을까? 적어도 이번 시즌 제이슨 우 컬렉션에서는 눈에 띄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