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F/W Paris

Designer
close
셀린
전체 컬렉션 보기
    2013 F/W Paris 레디 투 웨어 Céline
    100

    2013 F/W Paris셀린 (Céline)

    “본능과 욕망에 관한 겁니다.” 귀신같이 우리 여자들의 꿈틀거리는 욕망을 끄집어내는 능력자 피비 파일로가 설명했다. “만약 제가 어떤 욕망을 불러일으킨다면, 그것만으로 좋은 거죠.” 결론부터 말하자면 여자의 욕망을 완벽하게 실현한 쇼! 첫 번째 플레어 드레스가 등장하는 순간부터 여자들은 당장 모델의 옷을 뺏어 입고 싶은 욕망을 참아야 했다. 신축성 있는 소재로 허리를 조이고 아래로 내려갈수록 펼쳐지는 피트 앤 플레어 스커트는 메인 아이템. 나팔꽃처럼 펼쳐진 스커트들은 간결한 티셔츠나 도톰한 니트와 아주 잘 어울렸다. 연분홍색, 쑥색, 크림색 겨울 코트, 오페라 코트 등 현실성에 대한 옵션들은 차고 넘쳤다. 좀더 새로움을 원하는 열성 팬들에겐 미국 대형슈퍼용 장바구니 체크 직조를 재현한 체크 시리즈와 거대한 소매를 가슴에서 툭 묶은 코트와 드레스가 좋은 대안일 듯. 여기에 단순한 앵클 부츠와 레깅스 같은 롱 부츠, 사각 종이봉투를 닮은 클러치, 미니멀한 주얼리까지! 당대 멋쟁이들의 패션 천국이 있다면 바로 여기였다. 그러니까 피비 파일로의 이번 컬렉션은 ‘욕망이라는 이름의 셀린’ 그 자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