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F/W Paris

Designer
close
끌로에
전체 컬렉션 보기
    2013 F/W Paris 레디 투 웨어 Chloé
    100

    2013 F/W Paris끌로에 (Chloé)

    요즘 패션계에 목소리가 큰 여성 디자이너들의 가을 컬렉션을 살펴보면, 어느새 유행이 방향 전환했음을 눈치챌 수 있다. 셀린의 피비 파일로, 스텔라 맥카트니, 그리고 대선배 질 샌더까지. 모두 팬츠를 살짝 내려놓고 치마에 눈길을 돌렸다! 이 여성 디자이너 그룹에 소속된 클로에의 클레어 웨이트 켈러 역시 ‘치맛바람’에 동참했다. 켈러가 내놓은 ‘치마 정답’은 하이웨이스트에 종처럼 밑단이 살짝 펼쳐진 무릎 길이 A라인 스커트. 똑같은 모양의 이 스커트들은 위에 멜빵 장식을 더하거나 가죽 소재로 재단됐고, 지퍼 장식을 곁들인 트위드 버전으로 등장하기도 했다. “교복 차림의 소녀들이 어느덧 아가씨가 된 모습을 상상해봤어요.” 따뜻한 미소가 매력 만점인 영국 출신의 실력파 디자이너가 사춘기 시절을 떠올리며 말했다. “교복을 벗은 후 자신만의 스타일을 완성하려는 영국 아가씨들이 입을 만한 옷들이죠.” 그 아가씨들이 선택한 옷은 밝고 투명한 파란색 지퍼 장식 울 케이프, 진줏빛이 감도는 회색 시어링 코트, 그리고 캐주얼한 분위기의 가죽 스웨트 팬츠. 발목을 살짝 덮는 감색 앵클 부츠와 두 가지 색깔이 공평하게 나뉜 둥그런 더플백도 멋쟁이들이 빼놓지 않을 아이템이었다. 단정한 클로에 아가씨들이 저지른 약간의 일탈이라면? 귀 한쪽에 달린 체인 장식 ‘이어 커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