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F/W Paris

Designer
close
사카이
전체 컬렉션 보기
    2013 F/W Paris 레디 투 웨어 Sacai
    100

    2013 F/W Paris사카이 (Sacai)

    옷장 안의 평범한 것들을 끄집어내 예상치 못한 방식으로 재구성하는 건 아베 치토세의 특기다. 이번에 그녀가 심혈을 기울인 재료는 트렌치와 바이커 재킷! 이 아이템을 여러 각도에서 관찰한 뒤 소매, 칼라, 주머니, 벨트 등 부위별로 해체하거나 완전히 새로운 형태로 재조립했다. 남색과 카키색이 조화를 이룬 오프닝 드레스는 지난 시즌의 연장선. 어딘지 살짝 ‘사카이 스타일’에 갇힌 건 아닐까 하던 찰나, 격자무늬 울 소재의 눈부신 활약이 시작됐다. 넉넉한 페플럼 재킷부터 옆면에 나일론을 덧댄 늘씬한 팬츠와 밑단에 슬릿이 들어간 H라인 스커트까지 다들 근사했다. 란제리 감각도 마찬가지. 스커트 사이로 비집고 나오거나, 스웨터 뒷면에 콜라주로 삽입되거나, 재킷 소매 부분을 장식하거나! “중요한 건 입을 만하다고 여길 만한 옷을 만드는 겁니다!” 쇼가 끝난 후 치토세가 설명했다. “결국 쇼 컨셉은 직접 만든 옷을 입는 저 자신으로부터 비롯되니까요.” 그게 목표라면 이번 역시 성공! 마지막의 외투 시리즈(극도로 여성스러운 모래시계 실루엣 코트 위에 바이커 재킷을 더한 디자인)는 누구라도 입고 싶어 할 테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