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 S/S NewYork

Designer
close
베나즈 사라푸어
전체 컬렉션 보기
    2004 S/S NewYork 레디 투 웨어 Behnaz Sarafpour
    100

    2004 S/S NewYork베나즈 사라푸어 (Behnaz Sarafpour)

    지난 시즌까지 여성스럽고 로맨틱한 디자인을 선보여온 뉴욕 디자이너 베나즈 사라푸. 패션계의 메인스트림이 쉬폰 러플과 프렌치 레이스를 외쳐대는 이번 시즌, 그녀는 용기있게도 거꾸로 사랑스러운 로맨티시즘 대신 대담한 섹스 어필을 선택했다. 우선, 카롤리나 커르코바가 모델한 스트랩리스 블랙 페턴트 가죽 미니드레스와 아찔한 스틸레토 힐의 앙상블이 쇼의 오프닝을 장식해 예상치 못했던 파워풀한 섹스 어필로 런웨이의 무드를 잡았다. 이어서 주로 블랙 엔 화이트의 심플한 팔레트로 진행된 이날 쇼에는 흥미롭게도 니트 탱크탑 위에 착용된 새틴 버스티에나, 대담하게 크롭된 블루송 자켓, 거대한 리본 장식이 돋보이는 풀 스커트, 초대형 세퀸으로 장식한 초미니 볼레로 자켓등 거침없는 섹스 어필과 독특하고 창조적인 아이디어를 퓨젼시킨 쉬크한 디자인들이 등장했다. 트렌드에 상관없이 자신만의 패션 비전을 고집한 베나즈 사라푸의 놀라운 뚝심이 패션피플의 찬사를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