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 S/S Paris

Designer
close
샤넬
전체 컬렉션 보기
    2004 S/S Paris 레디 투 웨어 Chanel
    100

    2004 S/S Paris샤넬 (Chanel)

    2004년 봄/여름 시즌, 뜨거운 머스트 해브 아이템으로 떠오른 샤넬의 시그네처 자켓이 입증하듯이 샤넬 특유의 파리지안느 쉬크는 지금 수많은 디자이너들의 인스퍼레이션이다. 이번 시즌 오리지널 샤넬 런웨이를 위해 디자이너인 칼 라거펠드는 ‘사랑스럽지만 지나치게 단정하지는 않은’ 젊고 에너제틱한 컬렉션을 선보여 다시한번 패션계를 놀라게 했다. 쇼의 오프닝을 장식한 로즈 핑크빛 첵크 트위드 코트만 봐도 알수 있듯이, ‘모던 패셔니스타들을 위한 클래식 샤넬 럭셔리’가 이날의 테마였다. 이번 시즌 어느때보다도 더 트렌디한 샤넬 시그네처 자켓은 면과 가벼운 울등 가벼운 직물을 사용하고, 트림은 가장자리를 가공되지 않은 로우 쉬폰을 사용한 미니 러플로 처리해 오리지널 트위드 자켓보다는 로맨틱한 가디건같은 느낌을 강조했다. 하지만 트렌드를 위해 클래식 샤넬의 빛나는 전통과 꾸뛰뤼에쉽을 포기한것은 아니다- 섬세한 크로쉐 비키니나 럭셔리어스한 스캘롭 트림이 돋보이는 가디건 코트등 샤넬 아텔리에의 기술을 빛내는 앙상블들은 ‘역시 샤넬’이라는 감탄을 자아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