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 F/W Paris

Designer
close
앤 드뮐미스터
전체 컬렉션 보기
    2004 F/W Paris 레디 투 웨어 Ann Demeulemeester
    100

    2004 F/W Paris앤 드뮐미스터 (Ann Demeulemeester)

    앤 드멀미스터의 컬렉션에서 놀라웠던 일은 쇼가 종반부에 이르도록 앤의 영원한 뮤즈인 가수 패티 스미스의 노래가 흘러나오지 않은 것. 그러나 바로 그때, 스미스의 노래 ‘Horse’ 도입부가 흘러나오기 시작했다. 사실 스미스를 저버리는 건 그녀가 화려한 플로랄 룩을 디자인하는 일만큼 절대 일어나지 않을 일! 어쨌든 그녀는 이번에도 어두운 고딕풍의 감성을 밀리터리 유니폼, 느슨한 테일러링, 투박한 가죽과 믹스시킨 거친 끝단의 양털과 모피 등을 사용해 꽤 인상적인 컬렉션을 연출했다. 모피 베스트와 비대칭 스커트 위를 정신없이 휘감은 버클 스트랩, 바이커 스타일의 가죽 재킷에 승마용 장화를 매치시키는 습관은 다소 지루했지만. 옆에 버튼이 달린 좁은 어깨의 하이 칼라 코트, 트렌치를 변형한 오버 사이즈 블루종 등은 훌륭했으며, 종종 기분 좋은 놀라움도 있었다. 커다란 스웨터와 타이트 팬츠와 레이어링 한 체인 미니 스커트, 모피 소매 장식의 반짝이는 가죽 장갑, 블랙을 극복한 컬러 팔레트… 특히 윤기 나는 가죽 트렌치코트는 정말 매혹적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