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 F/W Paris

Designer
close
끌로에
전체 컬렉션 보기
    2004 F/W Paris 레디 투 웨어 Chloé
    100

    2004 F/W Paris끌로에 (Chloé)

    피비 필로의 클로에 컬렉션은 기대 이상이었고 아주 유쾌했다.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힙하면서도 세련된 여성이 입고 싶어할 만한 룩을 정확히 구현해냄으로써, 지난 시즌 이상의 멋진 쇼를 선보였다. 이지하면서도 단정하고, 걸리시하면서도 세련된 룩! 사실 이 하우스에 합류했을 때부터 그녀의 천재성을 종종 엿볼 수 있었지만, 이번 쇼야말로 클로에를 패션계의 앞줄로 이끌어낼 전기를 마련해주었다. 피비는 심플한 남성복에 아이스크림 컬러, 핀턱 트리밍과 커버 버튼 등 부드러운 페미닌한 요소를 산뜻하게 입혀냈으며, 쇼는 클래식한 격자무늬의 커다란 아노락, 수를 놓은 재킷, 웨이스트 밴드에 비즈 장식을 단 루즈한 실크 드레스, 리본 벨트 등 매혹적인 아이템들로 가득했다. 뿔 단추가 달린 꼬임 카디건은 이너웨어로 망사 캐미솔에 하의로 격자무늬 와이드 팬츠가 매치되었고, 켈리그린 컬러의 실크 파티 드레스는 크리스털이 박힌 리본 벨트가 디테일로 사용되었다. 무엇보다 그녀는 과거 간혹 보여주었던 강요된 듯한 터프함이나 노골적인 컬렉션 테마에 대한 집착을 벗어 던진 듯했다. 그녀는 동료 디자이너들보다 한결 느긋한 분위기로 컬렉션을 이끌었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천부적인 감각이 명백히 드러났다.